본문내용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대전광역시 DAEJEON METROPOLITAN CITY 대전광역시 DAEJEON METROPOLITAN CITY

검색하기

드디어 오는 26일 대전시에서 코로나19 백신접종이 시작됩니다.

첫 접종 대상자는 요양병원·요양시설 종사자 및 입소자 중 65세 미만인 시민입니다.

앞서 지난 20일 대전시가 관내 요양병원·요양시설 종사자 및 입소자를 상대로 실시한 사전조사에서 전체 접종대상 9,873명 중 93.7%(9,247명)이 이에 동의했는데요.

시설별로는 요양병원 6,076명 중 92.3%(5,611명), 요양시설 3,797명 중 95.8%(3.636명)이 예방접종을 받겠다고 밝혔습니다.

접종 방법은 의료진이 상주하는 요양병원의 경우 자체접종을, 요양시설은 촉탁의가 방문 접종하거나 보건소 방문팀이 찾아가 접종을 실시합니다.


코로나19 백신접종


부작용 거의 없지만 만반의 준비

앞으로 4차 대유행이 찾아올 수 있다는 의료계의 우려가 있는 만큼 이번 백신접종에 대한 기대가 큰데요.

일부 백신 부작용에 대한 가짜뉴스가 지속 유포되면서 근거 없는 불안감이 드러나기도 합니다.

하지만 이미 접종이 시작된 미국의 경우 화이자 백신 1차 접종에서 나타난 부작용은 0.2%에 불과했고, 이 중 쇼크 등 중증은 극히 미미한 수준으로 나타났습니다.

아울러 학계와 의료계에서도 학계에서도 백신 접종에 따른 사회·경제·문화 전반에 걸친 효과와 이득이 부작용을 우려해 접종하지 않는 것보다 비교할 수 없을 정도로 크다고 입을 모으는데요.

우리가 코로나 방역 모범국임에도 그간 사회활동 저하와 경제위축 등으로 겪은 피해를 돌이켜보면 누구도 이를 부인할 수 없습니다.


코로나19 백신접종


이에 따라 대전시는 올바른 백신정보를 홍보해 시민 불안을 해소하는 한편 구체적 접종계획을 수립하고 올 하반기까지 순차적 시행으로 전체 시민의 70% 접종을 완료함으로써 도시 집단면역체계를 확립할 계획인데요.

대전시는 이번 최초 접종 때부터 혹시 모를 이상반응에 대비해 기관별 응급대응체계를 구축해 시민여러분을 돌볼 것입니다.

앞서 허태정 대전시장은 지난 9일 백신접종 계획에 대한 브리핑에서 “과도한 우려를 해소하기 위해 관련 정보를 더 상세히 알리고, 필요하다면 시장인 제가 앞장서겠다”고 밝혔습니다.


지난 9일 백신접종 계획에 대해 브리핑하는 허태정 대전시장
[지난 9일 백신접종 계획에 대해 브리핑하는 허태정 대전시장]


집단면역 완성 때까지 방역수칙 철저

이달부터 시작되는 코로나19 백신접종은 정부계획에 맞춰 단계별로 진행되는데요.


코로나19 백신접종 절차


국내에 도입되는 백신은 화이자, 아스트라제네카, 얀센, 모더나 등으로 알려졌고, 각 백신의 보관특성과 접종방법에 따라 최적의 계획에 맞춰 접종할 예정입니다.

우리나라 확보

백신종류

전달체 백신(바이러스벡터)

핵산백신(mRNA)

아스트라제네카

얀센

모더나

화이자

물 량

2,000만 회분

600만 회분

4,000만 회분

2,000만 회분

횟수/간격

2/28

1

2/28

2/21

보관온도

(유통기한)

28

(6개월)

28

(3개월)

-20(6개월) 또는

28(1개월)

-75±15

(6개월)

유통온도

28

28

28

-75±15

개봉 후 저장

28에서 48시간,

2-256시간

냉장에서 46시간

실온 6시간

희석 후 2-256시간

단 위

10/

5/

10/

5/

유 통

국내 유통업체를 통해 접종장소까지 배송

한국화이자가 접종 장소까지 배송


백신접종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대전시 감염병관리과(042-270-4032)로 문의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