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새로운 시작! 시민과 함께 만드는 행복한 대전

현장속으로

노인양로시설 추석맞이 현장방문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이전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다음
정세균 국무총리와 허태정 대전시장은 추석연휴를 앞둔 29일 유성구 송정동 소재 노인양로시설인 ‘사랑의 집’을 방문해 코로나19로 가족들을 만나지 못하는 어르신들을 위로하고, 이들을 돌보고 있는 직원들에게 감사한 마음을 전하며 격려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