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대전광역시 DAEJEON METROPOLITAN CITY 대전광역시 DAEJEON METROPOLITAN CITY

검색하기

대전의 역사와 문화를 품고 있는 원도심이 근대문화거리로 재탄생합니다.

25일 중소기업청 지역특화발전특구위원회는 동구 중앙동·삼성동·인동과 중구 은행동·선화동·대흥동 일원(1.8㎢)을 근대문화예술특구로 확정했는데요. 
 

이번 결정은 대전시가 2015년부터 옛 충남도청과 관사촌 등 원도심에 산재한 문화유산을 활용한 근대문화예술특구 지정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한 성과입니다. 

이에 따라 대전시는 2021년까지 이곳에 국비와 시비 등 460억 원을 투입, 근대문화예술 관련 산업화, 관광화, 생활화 등 3대 전략에 따른 8개 사업을 추진하는데요.

사업 내용은 다음과 같습니다.

근대문화예술 산업화
❍ 근대건축유산과 문화예술자원을 바탕으로 근대건축유산 보존 및 복원
❍ 근대건축유산과 문화예술이 융·복합된 창의적 개념의 콘텐츠를 통해 클러스터를 구축하고 근대문화예술 플랫폼을 조성하여 일자리 창출 및 관광객 유치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특화사업


<특화사업>




근대건축유산 재생 프로젝트 근대건축물 리노베이션 사업

근대문화예술 클러스터 구축  메이커스페이스, 문화예술촌, 종합인포센터

근대문화예술 플랫폼 조성  문화예술시장(국제시장), 철도역사문화체험공간(철도관사촌), 근현대전시관, 이야기갤러리(철도보급창고)

원도심의 대표 근대문화유산인 옛 충남도청
[원도심의 대표 근대문화유산인 옛 충남도청]


근대문화예술 관광화
❍ 특구 내 근대건축유산과 문화예술자원, 관광자원을 효율적으로 활용하여 
❍ 근대문화 투어운영 및 집중시기에 다양한 축제를 개최하여 관광객유치를 통한 지역상가 활성화 및 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특화사업


<특화사업>




‣ 근대로의 시간여행  추억길(근대문화유산 탐방로, 도심 속 문화올레길), 이야기여행(스토리투어)

‣ D-모두의 축제 토요문화마당, 국제소극장연극축제, 아티언스대전, 시민공모사업 등

‣ 특구종합홍보  포털사이트, 팸투어

대전 원도심 스토리투어 코스에 포함된 성심당
[대전 원도심 스토리투어 코스에 포함된 성심당]


근대문화예술 생활화
❍ 대전시민과 관광객들이 방문하여 쾌적한 환경 속에서 특구의 다양한 프로그램을 즐길 수 있도록 보행환경을 조성
❍ 근대문화예술특구의 근대건축유산, 다양한 문화예술 프로그램, 축제 등의 안내정보를 얻을 수 있도록 특구안내체계를 구축함

특화사업


<특화사업>




‣ 젊음과 예술의 거리 조성  커플브리지, 케미스트리트, 예술과 낭만의 거리

‣ 특구거리 환경조성  심볼, 인포메이션, 금연거리 등

원도심 근대문화유산 콘서트
[원도심 근대문화유산 콘서트]

 
아울러 이번 특구 지정에 따라 이곳에는 각종 광고물 설치, 시설물 조성 등 각종 규제가 대폭 완화돼 원도심의 특성을 살린 관광 자원화와 상권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전망인데요.이를 통해 1,034억 원에 이르는 경제파급효과가 기대됩니다.

대전시는 이번 특구 지정을 계기로 원도심을 대전의 얼이 담긴 명품 문화중심지로 조성하겠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대전시 도시재생과(042-270-6300)으로 문의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