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대전광역시 DAEJEON METROPOLITAN CITY 대전광역시 DAEJEON METROPOLITAN CITY

검색하기

시민의 안전을 지키는 눈, CCTV(폐쇄회로) 설치를 확대합니다.

대전에는 현재 방범 및 교통 CCTV 3,400여 대가 설치돼 가동 중인데요.

이를 ‘U-city 통합센터’에서 통합관제시스템으로 한 눈에 살펴보며 시민의 안전을 지키고 있습니다.


U-city 통합센터
[CCTV를 통합 관제하는 U-city 통합센터]


우범지역 CCTV 설치 확대

대전시는 범죄, 소방, 교통 등 다방면으로 시민안전을 지키는 CCTV 설치를 확대합니다.

민선 6기 대전시는 시민과의 약속사업에 따라 내년까지 총 94억 원을 들여 200만 화소급 고화질 CCTV 600대 신규 설치, 기존 취약지역 CCTV 58대 화질개선 등을 추진하고 있는데요.

이 중 올해 설치되는 CCTV는 방범용 117대, 차량번호 인식용 40 대입니다.

아울러 기존 노후 CCTV의 성능개선도 병행 실시됩니다.

CCTV를 통합 관제하는 U-city 통합센터
[시민안전 상황을 24시간 모니터링하는 U-city 통합센터]


앞서 대전시는 지난해 고화질 방범용 CCTV 328대와 차량용 CCTV  41대를 새로 설치, 이를 통해 109건의 범인건거 실적을 올렸습니다.

아울러 대전시는 CCTV로 인한 사생활 침해를 방지하기 위해 관리ㆍ운용에 세심한 운영지침을 마련, 시행하고 있습니다.

시민안전 통합서비스 구축

대전시는 지난해 국토교통부 주관 ‘스마트시티 R&D사업’ 테스트베드 도시로 선정돼 내년까지 시민안전통합서비스망을 구축하고 있는데요.

시민안전 통합서비스 시스템
[시민안전 통합서비스 시스템]


이 시스템은 시 전역에 설치된 CCTV 영상을 상황에 따라 119상황실, 112상황실, 순찰차, 재난상황실 등에 동시에 제공해 골든타임을 보다 신속히 확보할 수 있어 시민안전 기능을 크게 향상시킬 것으로 기대됩니다.

대전시는 관내 안전 취약지역, 우범지역 등을 파악할 수 있는 고화질 CCTV를 지속적으로 확대, 시민안전 최우선 정책을 완성할 방침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