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예술의 전당

공연

월간공연정보

기획공연스프링페스티벌 [적벽대전]

이미지 크게보기
  • 공연구분 기획공연
  • 공연기간 2021년 4월 16일(금)~17일(토) / 2일 2회
  • 공연시간 금 19:30, 토 15:00
  • 공연장소 대전예술의전당 앙상블홀
  • 티켓정보 R석 3만원, S석 2만원, A석 1만원
  • 소요시간 약 80분(인터미션 없음)
  • 관람등급 14세 이상 관람가
  • 공연주최 대전예술의전당
  • 공연장르 연극
  • 문의처 전용콜센터(인터파크) 1544-1556 아르스노바 1588-8440
  • 유료회원
    선구매기간
    2021-02-18 14시 ~ 2021-02-19 13시
  • 할인정보 ※ 아래 할인혜택을 받으시는 분들은 공연관람 당일 확인할 수 있는 신분증을 반드시 지참바랍니다.
    * 신분증 미지참 시 현장에서 차액을 지불하셔야 합니다.
    (신분증: 학생증·청소년증·주민등록증·장애인증·유공자증·유족증·의료보험증·예술인패스·명예시민증 등)
    * 모든 할인은 중복 적용이 되지 않으며, 대리 수령 및 양도는 불가합니다.
    1. 유료회원: 법인 30%(50매) 골드 30%(4매) 블루 20%(2매)
    2. 장애의 정도가 심한 장애인: 동반 1인까지 50%
    3. 장애의 정도가 심하지 않은 장애인: 본인에 한해 50%
    4. 국가유공자증, 독립유공자증, 5.18민주유공자증, 특수임무유공자증, 의상자증, 소지자: 동반 1인까지 50%
    5. 유족증(국가유공자, 독립유공자, 5.18민주유공자, 특수임무유공자, 의사자), 참전유공자증, 고엽제후유의증환자증 소지자 및 국군등록포로ㆍ억류지 출신 포로가족: 본인에 한해 50%
    6. 경로우대(65세 이상): 본인에 한해 50%(1956년생부터 해당, 공연일 기준 생일이 지난 자)
    7. 대전광역시 명예시민증 소지자: 배우자 포함 50%(전화예매만 가능, 1544-1556)
    8. 어린이/청소년:
    - 입장가능연령부터 고등학생 이하 50% (본인에 한해)
    - 20세 이상~만 24세 이하 30% (본인에 한해) *1996년생이며 공연일 기준 생일이 지나지 않은 자
    9. 예술인패스소지자: 본인에 한해 30%
    10.단체구매: 20명 이상 20%(전화예매만 가능, 1544-1556)
    11.꿈나무 사랑카드: 카드 등재자 전원 20%

관심 공연담기

공연소개

객석 운영 안내

코로나19 대응단계 격상에 따라 본 공연의 유효좌석수를 축소 운영합니다.



 

[공지사항]

※ 코로나19 장기화로 시즌패키지는 운영하지 않으며 개별 티켓 오픈으로 진행됩니다. 추후 패키지 운영 시 별도 공지 진행하도록 하겠습니다.
※ 본 공연은 객석 거리두기로 진행되며, 코로나19 방역 단계에 따라 취소 또는 변경될 수 있습니다.
※ 관심 공연 등록하시면 티켓오픈 시 알림 문자드립니다.('관심 공연담기♡' 클릭)
※ 관람등급 제한으로 인해 공연당일 관람이 불가하거나, 관람을 포기한 경우 예매취소 및 변경이 불가하오니 예매 시 주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대전예술의전당 기획공연 환불 및 취소규정 안내 - 공연당일 환불 불가

 

붉을 (赤) 푸를 (碧) 대전(大田)

스러져간 생명의 소중함과 평화의 가치.
매장될 수 없는 진리, 골령골 이야기
황무지였던 대전은 1904년 일본이 수탈을 목적으로 개통한 철도부터 시작되는 근대역사 도시이다. 초기 일본인 이주민이 70% 이상을 차지했고 일본기관들이 들어서면서 빠른 성장을 했고 1919년 10월에 개소한 대전형무소는 당시 많은 독립운동가와 애국지사가 수감되었다.
1950년 6·25전쟁 당시 대전형무소에 수감되었던 정치범과 민간인들 7,000여 명이 대전 산내 골령골에서 학살되었고 바로 대전형무소와 인근 마을에서 보복 학살이 일어났다.
<적벽대전>은 해방 직후부터 전쟁까지 격동의 역사적 사건을 다룬 작품이다.
붉을 적(赤) 푸를 벽(碧) 대전(大田).
남과 북의 전쟁으로 희생된 분들의 영혼을 달래고 다시는 이러한 비극이 일어나지 않기를 바라는 염원을 담았다.

공연줄거리

프롤로그
기차 기적소리와 함께 과거로 여행을 떠난다.

 

가자 서천꽃밭으로 
학생들은 달빛이 고운 밤이 되면 땅속에서 기어 나와 신나게 논다. (학생은 죽은 영혼으로 학생부군신위를 뜻한다) 70년 동안 학생들은 맑은 영혼들이 산다는 서천꽃밭을 가기 위해 쑥부쟁이 걸음을 훈련하고 있다. 가벼운 몸이 되고 마음이 되어야 갈 수 있는 서천꽃밭은 티끌만큼이라도 분노, 억울함, 기억이 남아있으면 갈 수 없다. 사뿐사뿐 가볍게 가는 서천꽃밭길... 학생 하나의 기억이 모두의 발목을 잡는다.

 

소풍
전쟁 전후에 벌어지는 격동의 역사적 사건(징용, 해방, 4.3항쟁, 여순반란, 국민보도연맹, 전쟁 , 학살) 들이 파노라마처럼 펼쳐진다.

 

에필로그
세상에서 가장 긴 무덤. 산내 골령골

70년이 흐른 오늘 산내 민간인학살 유족회 신임회장은 영혼들을 달래는 제사를 지내고 달빛이 흐드러진 보름날 학생들은 분노를 떨치고 서천꽃밭으로 향한다.

출연진소개

극작/연출   류기형
영 상   황정남
안 무   육혜수
작 창   왕기석
의 상   유은정
소 품   이광백
영상삽화  김경범
메이킹 영상  이동빈 변수진
조명  최보경 성도균
음향  박지헌 이광훈
조연출  김연표

배우  이주행 김황식 성장순 이신애 임창숙 김시현 이상호 김연표 김미희 이동혁 임지섭 김유경 외

반주 이선희 정효진 박지영 금현욱

마당극패 우금치

우금치 공연은 관객과 함께 만드는 놀이이자 잔치다.
사회적기업/전문예술법인 (사)마당극패 우금치는 1990년 창단하여 40여 편의 작품을 창작하고 3,200여 회 순회공연을 하였다. 사라져가는 전통연희양식을 발굴 재창조하여 동시대의 사회적 이슈를 담은 작품으로 소통하고 공감하는 공연 활동을 하고 있다. 또한 마당극이 한국적 연극양식이자 정신으로서 세계적으로 주목받을 수 있도록 저변 확대와 대중화 작업에 힘쓰고 있다.